Quick Menu

고객과의 믿음, 그 투명하고 아름다운 약속Honest and Trustworthy

IR NEWS

하나금융투자, 첫 '한반도 통일경제 포럼' 개최

오정은 기자 | 2018.07.30 15:49

확대축소 프린트이메일
image
하나금융투자(대표이사 이진국)는 8월 7일 오전 9시 30분부터 하나금융투자 본사(여의도역 2번 출구) 3층 한마음홀에서 ‘한반도 통일경제 포럼'을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하나금융투자는 최근 리서치센터 내에 연구원들과 외부 북한전문가들로 구성된 ‘한반도 통일경제’ 태스크포스팀을 신설했다. 통일경제 및 자본시장의 투자전략, 남북 경협의 투자기회 개발에 관한 내용을 수록한 정기간행물 ‘프로젝트 코리아(PROJECT KOREA)’ 창간호를 지난 24일 발간했다. 나아가 한반도 통일경제에 대해 종합적으로 조망하기 위한 키맨들을 한자리에 모아 포럼을 개최하는 것이다.

포럼은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이 참석해 남북미정상회담으로 맞이한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시대에서 한반도 정세 진단 및 통일한국의 경제발전방향을 전망한다. ‘한반도 통일경제 태스크포스팀’의 자문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는 임을출 경남대극동문제연구소 교수가 ‘한반도 신경제지도 구상의 이행전략’을 설명한다. 법무법인 지평에서 북한투자지원센터장을 맡고 있는 임성택 변호사는 ‘법으로 본 대북투자’로 북한에 진출할 기업들이 직면할 법적 문제에 대한 검토를 할 예정이다. 하나금융투자 IB 그룹장을 맡고 있는 배기주 전무는 ‘통일경제시대 민간의 역할 및 투자 방안 모색’을 발표한다.

조용준 리서치센터장이 진행하는 패널토의 및 질의응답 시간도 마련된다. 채상욱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개성공단으로 본 북한 경제개발구의 미래’를 제시할 예정이며 박종대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자본주의적 전환기에 선 북한소비시장’을 조망한다.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은 "통일한국시대를 맞이하기 위한 준비의 일환으로 창사이래 첫 통일경제포럼을 준비했다"며 "통일경제시대에 금융 및 민간차원에서 참여방안를 모색하고 남북경협과 관련한 투자 기회를 선제적으로 포착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용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은 "남북경협은 저성장의 한계에 부딪힌 한국경제와 저평가 된 주식시장에 장기적인 새로운 돌파구로서 큰 의미를 가지고 있다"며 "이번 포럼이 남북경협의 실질적인 대응 방안을 찾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머니투데이(경제신문)>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