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소리없이 세상을 움직입니다.

IR NEWS

포스코그룹, 대학생과 함께 ESG 경영 아이디어 발굴

최민경 기자 | 2022.12.02 13:47

확대축소 프린트이메일
image
포스코그룹은 2일 서울 포스코센터에서 대학생들과 함께 ESG경영 아이디어 공유의 장인 '기업시민 레벨업 그라운드'를 열었다고 밝혔다. 기업시민 레벨업 그라운드는 한 학기 동안 '기업시민경영과 ESG' 과목을 학습한 내용을 정리하고 수행한 프로젝트별 아이디어를 함께 공유하는 행사다.

이날 행사에는 서울여대, 성균관대, 숙명여대, 포스텍, 한양대(가나다순) 등에서 '기업시민경영과 ESG'과목을 수강중인 대학생 약 120명 포스코그룹 임직원 50여명이 참석했다.

'기업시민경영과 ESG' 과목은 기업 경영상 이슈들을 학생들과 함께 나누고 대안을 마련하는 PBL(Problem·Project-Based Learning)방식으로 운영된다.

수강생들은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할 수 있도록 포스코, 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케미칼 등 포스코그룹의 각 사업회사 기업시민 전담조직 실무자로부터 멘토링도 받는다.

이번 기업시민 레벨업 그라운드에는 포스코그룹 해외법인에서 우수 대학생들을 선발해 포스텍에 교환학생으로 보내는 GYP(Global Young leader Program) 학생들도 참여해 인니, 베트남, 태국의 ESG 트렌드와 이슈를 발표했다.

이어진 대학별 우수 프로젝트 세션에서 △서울여대는 폐어망 밸류체인 형성 △성균관대는 기업시민 팬덤 브랜드화 방안 △숙명여대는 컬러강판의 전과정평가(LCA)와 친환경 소재 적용 확대방안 △한양대는 철강부산물 슬래그를 활용한 도시숲 관리를 주제로 발표했다.

행사에 참석한 김재구 한국경영학회 차기회장은 "ESG경영 담론이 세계적인 관심사로 급부상한 시점에 기업시민을 경영이념으로 선언해 선도적으로 대응한 포스코그룹의 사례는 대학교육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머니투데이(경제신문)>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