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신한과 만나다고객의 성공을 위한 파트너! 나의 금융 브랜드는 신한입니다.

IR NEWS

신한은행, 日SMBC와 100억엔 커미티드라인 약정

오상헌 기자 | 2022.12.14 10:42

확대축소 프린트이메일
image
신한은행은 일본 미쓰이스미토모 은행(SMBC)과 100억엔(7300만 달러, 약 960억원) 규모의 외화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커미티드라인 약정을 신규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커미티드 라인은 약정을 맺은 금융회사로부터 미리 약속한 한도 내에서 외화를 공급받을 수 있는 조달 방식이다.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와 유동성 경색 상황에 대응할 수 있는 안정적 외화 확보 수단으로 꼽힌다.

신한은행은 이번 약정 체결로 기존의 미 달러화, 유로화, 위안화 외에 엔화를 추가해 비상조달 라인의 통화 다변화에 성공했다. 신한은행은 국내 시중은행 중 최대 규모인 약 11억 달러 규모의 외화 커미티드라인을 보유하게 됐다.

이번 약정은 국내 최초로 커미티드라인 약정에 ESG를 연계해 조달된 자금을 친환경·사회적책임 등 지속가능 관련 자산에 활용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ESG 커미티드라인 신규 약정을 계기로 자금거래 및 ESG 분야에서 양행간의 협력관계가 더욱 공고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국제금융시장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선제적인 대응방안을 마련해 외화 유동성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머니투데이(경제신문)>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