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신한과 만나다고객의 성공을 위한 파트너! 나의 금융 브랜드는 신한입니다.

IR NEWS

은행 ATM서 택배 찾는다…신한, '안심택배함' 확대 설치

김상준 기자 | 2022.12.26 16:38

확대축소 프린트이메일
image
신한은행이 자동화기기(ATM) 코너에서 택배를 주고 받고 금융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는 '안심택배함' 서비스를 확대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안심택배함은 서울시가 2013년 도입한 서비스로, 무인 보관함을 통해 택배를 주고 받을 수 있는 복지 정책이다. 신한은행은 2019년 11월 서울시와 안심택배함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후 숭실대역 등 5곳에 서비스를 운영해 왔다.

신한은행은 이번에 고객 접근성이 좋은 역세권, 다세대 주택 중심 자동화기기 코너에 안심택배함 6곳을 추가 설치하기로 했다.

디지털라운지 시흥대로점에 설치된 안심택배함은 기존 자동화코너와 달리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디지털데스크(화상상담기기)를 통해 금융상담도 받을 수 있다. 고객은 택배 수령과 함께 신한은행의 디지털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서울시와 함께하는 안심택배함 설치는 지역사회 주민을 위한 편의시설·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요한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지자체, 공공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금융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꾸준히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안심택배함은 (구)봉천서, 명지대, 숭실대역, 신림대학동, 외대역과 시흥대로(디지털라운지), 금천, 남가좌동, 신림역, 연희동, 화양동에 설치돼 있다.

< 저작권자 ⓒ머니투데이(경제신문)>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