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고객과의 믿음, 그 투명하고 아름다운 약속Honest and Trustworthy

IR NEWS

새 하나은행장에 이승열, 하나증권 사장 강성묵·하나카드 이호성

오상헌 기자 | 2022.12.14 08:00

확대축소 프린트이메일
image
차기 하나은행장에 이승열 하나생명보험 사장이 내정됐다. 하나증권 사장에는 강성묵 하나대체투자자산운용 사장이, 하나카드 사장에는 이호성 하나은행 부행장이 단독 후보로 추천됐다.

하나금융지주는 13일 그룹임원후보추천위원회에서 하나은행, 하나증권, 하나카드 등 3개 주요 관계회사의 최고경영자(CEO) 후보 추천을 마무리했다고 14일 밝혔다.

그룹임추위는 "금융환경의 불확실성이 증대되면서 위기가 고조됨에 따라 안정적으로 영업력을 강화하고 위험관리를 철저히 하여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끌어 낼 수 있는 적합한 인물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차기 하나은행 대표이사 은행장 후보에는 이승열 하나생보 사장을 추천했다. 이 행장 내정자는 1963년생으로 경북고,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취득한 후 한국외환은행에 입행했다. 하나금융지주 및 하나은행 CFO(재무총괄), 하나은행 비상임이사, 하나금융지주 그룹인사총괄 등을 거쳐 현재 하나생보 사장을 맡아 왔다.

그룹임추위는 "이 후보는 전략적 방향성과 리스크 관리 능력을 바탕으로 MZ 세대를 포함한 전 조직 구성원들과의 소통, 특히 영업 현장의 의견을 경청함으로써 조직을 이끌어 왔다"며 "투자자 및 손님을 비롯한 이해관계자들과의 관계도 원만히 형성해 나갈 것으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강성묵 차기 하나증권 사장 후보는 1964년생으로 서강대학교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하나은행에서 영업지원그룹, 경영지원그룹, 중앙영업그룹의 그룹장을 담당하며 리테일 및 기업영업 부문과 경영관리 부문을 두루 경험했다. 하나UBS자산운용에서 리테일 부문 총괄 부사장을 거쳐 현재 하나대체투자자산운용 사장으로 재임 중이다.

이호성 하나카드 사장 내정자는 1964년생으로 하나은행의 영남영업그룹, 중앙영업그룹을 거쳐 영업그룹 총괄 부행장으로 재직해 왔다. 이들 CEO 후보들은 추후 개최되는 각 사 임원후보추천위원회와 이사회, 주주총회 등을 거쳐 공식 취임한다.

< 저작권자 ⓒ머니투데이(경제신문)>
뒤로